HOME   총회소개   노회소개   자료실   커뮤니티   온라인서비스   회의보고   웹메일  

Home > 커뮤니티 > 총회소식  

 2017년 총회장 신년사
 관리자  2016-12-30  906  
2017년 총회장 신년사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2017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생명의 하나님께서 은혜와 평화를 우리 교단 모든 성도들과 노회와 교회, 그리고 한민족에게 주시기를 기원합니다.
우리는 새해를 맞이하였으나 새로울 것이 없는 분위기에서 맞이하고 있습니다. 탄핵 정국으로 인한 혼란, 보수와 진보 사이의 갈등, 조류독감의 확산으로 인한 불안, 세계 곳곳에서 일어나는 테러, 전쟁으로 고향을 떠나야만 하는 난민들, 동북아시아 주변 정세의 요동, 경제 문제와 빈부격차의 심화 등, 쉽지 않은 문제들과 함께 새해를 시작하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때 일수록 우리 그리스도인은 하나님을 의지하고 기도해야 하겠습니다.
2017년은 개혁전통을 잇는 우리들에게 의미 있는 해입니다. 그것은 루터, 칼뱅, 츠빙글리로 시작된 종교개혁이 500주년을 맞이하기 때문입니다. 오늘 한국교회의 상황은 우리에게 개혁의 의미를 다시 생각하게 합니다. 개혁교회는 항상 개혁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교회가 사회를 위하여 무엇을 할 것인가를 끊임없이 물어보아야 합니다. 고인 물이 썩듯이 개혁되지 않는 고인 신앙은 본질을 잃어버리고 말 것입니다. 루터의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는 2017년은 우리 스스로부터 개혁하는 해가 되어야겠습니다.
교회는 하나님의 부르심은 입은 거룩한 백성의 모임입니다. 세속화의 거센 물결이 몰아칠지라도 그리스도의 몸된 교회는 세상과 타협할 수 없습니다. 마땅히 성령 하나님의 도우심 가운데 교회의 본성인 거룩성을 견지해야 합니다. 한국교회는 다시 거룩한 교회가 되어 교회와 사회를 개혁하는 신앙공동체가 되어야 합니다. 우리의 예배는 구원의 감격이 넘치는 예배가 되고, 선교는 예배의 감격을 나누는 선교가 되어야 합니다. 예배의 자리로 부르는 전도와 다음세대를 예배자로 기르는 교회교육도 활성화되어야 합니다. 이를 위하여 우리는 먼저 자신을 개혁하여 믿음대로 사는 생활신앙의 자리로 나아가야 합니다.
101회기는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는 회기입니다. 우리는 3.1운동 100주년을 맞는 2019년을 향하여 가고 있습니다. 당시의 한국교회는 개혁정신에 충실한 적극적인 신앙공동체였습니다. 전인구 중 기독교인이 1.3%에 불과했지만 민족대표 33인 중 16, 투옥된 9,458명중 2,087(22%)이 기독교인이었습니다. 교회는 민족을 이끌어 가는 개혁의 주체였습니다. 우리는 거룩성을 회복하는 개혁을 통하여 새로운 100년을 맞아야 합니다. 민족 통일과 평화 속의 번영을 향한 희망을 주는 민족교회가 되어야 합니다.
주님 오시는 그날까지 개혁하는 성도로, 개혁하는 교회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우리를 거룩한 주님의 백성으로 부르신 부름에 충실히 응답하는 총회와 노회, 교회가 되는 2017년이 되기를 바랍니다.
 
201711
 
대한예수교장로회 총회장 이성희 목사
 
통일선교대학원 제7기 개설 안내
CWM Face to Face 프로그램 지원 안내